부산시, 2020 훈훈한 추석 명절 보내기 추진계획 마련

부산시 추석 명절을 맞아 주위의 이웃과 더불어 따뜻한 정을 나누며 모두가 더불어 사는 행복한 복지 실현을 위해 ‘2020 훈훈한 추석 명절 보내기’ 추진계획을 마련해 시행한다고 밝혔다.

시는 오는 14일부터 25일까지 추석 명절 전 2주간을 집중 추진기간으로 정하고, 관련 기관들과 함께 홀로 사는 노인, 쪽방 거주자, 저소득 취약계층과 사회복지시설에 이웃돕기성금·품을 지원할 방침이다.

특히 올해는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수칙을 준수하기 위해 최소한의 방문만 하고, 비대면 성품 전달을 위주로 이웃들을 도울 예정이다.

먼저, 부산시는 간부 공무원 및 시 본청·사업소 전 부서에서 140여 개 사회복지시설에 성금과 성품을 전달한다. 또한, 고향에 못 가는 분들을 위해 차례를 지낼 수 있도록 4개 노숙인 시설에 차례상 경비를 지원해 합동 차례를 지내도록 하고, 홀로 사는 노인 3만2천 세대에는 1인당 5만 원씩의 명절위로금을 지원한다.

관련 기관들의 훈훈한 나눔도 이어질 전망이다. 오는 22일 BNK부산은행(은행장 빈대인)은 이웃사랑성금 전달식을 통해 저소득층 1만세대에 5억 원의 생필품을 지원할 계획이다.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저소득 취약계층 및 쪽방 상담소 거주자 1만2천여 세대에 세대당 5만 원씩, 총 6억 원 상당의 명절지원금을 지원하고, 대한적십자사부산지사(회장 서정의)도 6천5백만 원 상당의 성금을 마련해 저소득층 2천600여 세대에 생필품 세트를 지원하기로 했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명절마다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해왔으나 올해는 코로나19 여파로 가급적이면 사회복지시설 방문을 자제하고, 비대면 성품 전달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직접 방문은 최소화되겠지만 취약계층에 대한 관심과 보살핌은 최대화될 수 있도록 내실 있게 추진해나가겠다”라고 전했다.

blank
Haps Staff
Is there something you'd like to see featured in Haps? Drop us a line: [email protected]

Subscribe to our newsletter

Twice-weekly updates to your inbox

The Latest

Dining: Fresh Fish, Raw and Ready to Eat

Though it's known as food that originates from Japanese sashimi, Koreans have actually enjoyed sliced raw fish since the days of the Goryeo and Joseon Dynasty eras.

Online Event: 2020 Asian Business Angel Forum (ABAF)

Asia Business Angel Forum (ABAF) started in 2010 to share angel investment strategies and global investment trends in Asian countries and to expand angel investment.

아시아 비즈니스 엔젤포럼 부산 개최… 아시아 7개국 참여

부산시 중소벤처기업부, 부산테크노파크, 한국엔젤투자협회와 함께 10월 28일 오후 1시부터 부산 파라다이스호텔에서 스타트업 엔젤투자를 위한 국제행사 2020 아시아 비즈니스 엔젤포럼(이하 ABAF)과 부산 창업기업 TIPS 선정을 위한 투자설명회 TIPS IR in Busan(이하 TIPS IR)을 온·오프라인으로 동시 개최한다고 밝혔다.
Busan
clear sky
18.7 ° C
18.7 °
18.7 °
47 %
2.5kmh
10 %
Wed
19 °
Thu
18 °
Fri
17 °
Sat
17 °
Sun
19 °

Dine & Drink

Dining: Fresh Fish, Raw and Ready to Eat

Though it's known as food that originates from Japanese sashimi, Koreans have actually enjoyed sliced raw fish since the days of the Goryeo and Joseon Dynasty eras.

Eat Like a Local: Maeul Bunsik — Busanjin Market’s Favorite Go-To

Located in the alley behind Busanjin Market, Maeul Bunsik offers inexpensive and very delicious food. Dangmyeon (bibim cellophane noodle) and gimbap is by far the locals' favorite.

Trav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