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업부산시지회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추진협의회”출범식 개최

부산시 23일 오후 3시 30분 연제구청 지하1층 구민홀에서 「외식업부산시지회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추진협의회」출범식이 열린다고 밝혔다.

외식업부산시지회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추진협의회」(이하 추진협의회)는 강인중 외식업부산시지회 회장을 위원장으로 하며, 16개 구·군 지부장이 위원으로 참석한다.

오는 4월 2일부터 7일까지 예정된 국제박람회기구 현지실사에 대비해 범시민 환영 분위기를 조성하고 유치 열기를 확산하기 위해 (사)한국외식업중앙회부산광역시지회(이하 외식업부산시지회)의 주도로 마련됐다.

이번 출범식에 앞서 구·군별 외식업지부는 그간 정기총회 등과 연계해 친절, 청결 및 2030부산세계박박람회 유치기원 자정결의 대회를 개최하는 등 범시민 유치 열기 집결 및 분위기 확산 추진에 노력해왔다.

오늘 출범식은 이러한 16개 구군 지부의 역량을 총결집할 추진협의회의 출발을 알릴 뿐 아니라, 2주 앞으로 다가온 국제박람회기구 현지실사에 총력 대응할 것을 다짐하는 자리다.

출범식에는 강인중 위원장과 위원인 16개 구군 지회장, 그리고 외식업 영업자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결의선언과 2030부산세계박람회 부산 유치 퍼포먼스 등이 진행되며, 이를 통해 세계박람회 부산 유치에 대한 외식업계의 열망과 의지를 알릴 예정이다.

이번 출범에 따라 향후, 추진협의회는 2030세계박람회 부산 유치 스티커를 배부해 업소에 부착토록 하고 유치기원 서명운동을 진행하는 등 개최지가 발표되는 올해 연말까지 2030부산세계박람회 범시민 인지도 제고와 공감대 확산에 힘을 보탤 계획이다.

한편, 시는 이러한 추진협의회의 유치 홍보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3월 31일까지 김해공항, 관광지 주변, 음식거리 등 다중이용음식점 3천여 곳에 종이 재질의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홍보’ 테이블 세팅지 150여만 장을 배부할 예정이다.

테이블 세팅지는 외식업소를 찾는 시민, 관광객 등에게 2030부산세계박람회를 홍보할 뿐 아니라, 청결한 손님맞이로 미식도시 부산의 이미지 한층 제고할 것으로 기대된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성공을 위해 힘을 모아주신 외식업부산시지회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며, “추진협의회 활동으로 외식업계가 범시민 유치 열기 확산에 주축이 되기를 기대하며, 2030부산세계박람회의 성공적인 유치를 위해 외식업계뿐만 아니라 부산시민 여러분의 관심과 적극적인 지지를 다시 한번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blank
Haps Staff
Is there something you'd like to see featured in Haps? Drop us a line: [email protected]

The Latest

Busan
clear sky
20 ° C
20 °
20 °
88 %
0.5kmh
0 %
Fri
22 °
Sat
27 °
Sun
27 °
Mon
26 °
Tue
28 °

Dine & Drink

Trav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