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이 시민에게 보내는 안부 “잘 있나 프로젝트” 진행

부산시 코로나19 장기화에 지친 시민을 위로하고, 일상의 다양한 모습을 공유하기 위한 “시민이 시민에게 보내는 안부, 잘 있나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지난해 ‘슬기로운 방콕 생활’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되는 시민참여 프로젝트로, ‘시민이 시민에게 묻는 안부’를 주제로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변화한 시민들의 일상 영상을 모집한다.

부산시는 부산시청자미디어센터, SK브로드밴드 부산방송과 함께 올 연말까지 4회에 걸쳐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1차 접수 기간은 오는 23일 오후 6시까지다.

대한민국 국민이면 누구나 응모할 수 있으며 출퇴근길 마주치는 소소한 즐거움부터 ‘집콕’ 생활을 즐기는 나만의 방법 등 평범한 일상을 담은 영상이면 된다. 1~5분 분량의 순수 창작 영상물을 자유로운 형식으로 이메일([email protected])로 제출하면 된다.

제출된 영상은 주제 적합성, 작품성, 창의성, 활용도 등을 기준으로 선정해 제작비와 문화상품권을 지급하고, SK브로드밴드 부산방송, 부산시 유튜브채널 B공식채널(www.youtube.com/c/b공식채널)을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이번 프로젝트는 서로의 안부를 묻고 위안을 얻는 의미 외에도 코로나19 시기를 살아가는 우리 모두의 기록물로서도 가치를 지닐 것이다”라며 “많은 시민께서 관심을 가지고 참여해 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영상 제출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부산시청자미디어센터 홈페이지(kcmf.or.kr/comc/busan/)를 참고하거나 전화(051-749-9520)로 문의하면 된다.

blank
Haps Staff
Is there something you'd like to see featured in Haps? Drop us a line: [email protected]

Subscribe to our newsletter

Twice-weekly updates to your inbox

The Latest

Busan
broken clouds
24 ° C
24 °
21.1 °
69 %
7.7kmh
75 %
Wed
23 °
Thu
21 °
Fri
20 °
Sat
25 °
Sun
23 °

Dine & Drink

Travel